아하! 교육장에 낯선 남자 난입??

 

 





선생님 2층 교육장에 웬 낯선 남자 분이 들어오셔서 소리를 질러요!” 교육 중에 다급하게 뛰어 내려온 활동가 선생님. 연락을 받고 급하게 비상망을 돌려 모여든 아하 선생님들....

 

신속하게 아하 선생님들은 낯선 침입자를 데리고 1층으로 내려 왔습니다.

술취하셨나봐요. 아니야 술은 안 마신 거 같은데... ”

이상한 아저씨네 왜 우리 교육을 방해 하는 거지? ”

 

잠시 동안의 소란은 소위 애들말로 000질로 끝나고 정리가 되었다.

 

무슨 일일까? 아하센터 개관이래 처음 있는 일이 201411월에 일어났습니다.

물론 아하센터는 공공기관으로 문이 항시 열려 있기 때문에 지역 주민 많은 사람들이 수시로 들락 거립니다. 화장실을 이용하는 우리지역 주차요원부터 하이서울 유스호스텔 들렀다가 센터 구경하러 오는 지방에 계신 청소년 관계자분들...

그러나 교육장에 들어가서 교육내용을 가지고 다짜고짜 소리지르는 몰상식한 행태는 아하 역사 이래 처음 있는 일입니다

엄연한 공무집행 방해지요.

 

사실을 알고 보니 올 해 들어 아하의 성교육 철학을 왜곡 오도하여 아하가 동성애와 프리섹스를 조장한다고 비방하며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극히 일부 사람들 중의 한 사람이었습니다.

 

이 참에 아하의 생각을 다시 한 번 나열해 봐야겠습니다.

 

 

아하! 생각

  

배우는 성(), 아하!

 

몸과 마음, 여자와 남자, 사람과 사람

관계안에서 성(sexuality)을 배우고 깨닫게

되면서 자연스럽게 나오는 감탄사입니다.

 

행복한 성(), 아하!

 

성적 의사결정권, 성적 행복추구권,

민주적이고 평등한 인간관계를

만들고자 실천하는 장입니다.

 

주체적인 성(), 아하!

 

힘과 권력에 의해 성을

도구화하는 폭력적인 성,

돈으로 성을 사고파는 상업적인

성을 거부합니다.

생명과 평화를 가꾸는

주체적인 성을 지향합니다.

 

평등한 성(), 아하!

 

나이가 어려서, 여자라서,

또는 남자라서 성적

소수자라서, 장애인이라서

차별하지 않고 모든 사람이

귀하게 여김을 받을 수 있는

문화를 지향합니다


 

특히 마지막 평등한 성, 인간에게 있어서 평등은 UN 인권헌장, 헌법뿐만 아니라 성서에도 나와 있는 하나님의 뜻입니다.

 

다시 한 번 강조하건데 아하는 나이가 어리다는 이유로 여자 또는 남자라는 이유로 소수자, 장애인이라는 이유로 차별하는 문화에 대해서는 거부할 수 있는 감성을 전할 것입니다. 지금 한국 사회는 여러 가지 이유로 너무나도 많은 차별이 난무하고 그 안에서 모멸감을 온 몸으로 감당해야 하는 우리가 너무나 많습니다. 유난히 갑들이 을들에게 모멸감을 퍼부었던 2014년.


2015년에든 누군가에게 억압과 차별, 폭력의 악성바이러스가 차단되길 간절히 소망합니다.




  • BlogIcon 전형구 2015.01.06 13:11 ADDR 수정/삭제 답글

    성적 소수자에 대해 즉 동성애자란 이유로 차별하는 것은 좋지 않습니다만, 시민들의 세금으로 운용되는 시립성교육기관에서 동성애로 인한 심각한 문제점도 같이 가르치나요?

    즉 에이즈로 인한 생명 단축,
    부모가 동성애자였다면 너희들은 어떻게 태어났을까?

    왜 남자와 여자가 있는데, 남자와 남자가,
    여자와 여자가 서로 좋아하며 성적관계까지 갖는것은
    정상이 아닌 비정상적 행동이라는 것도 가르치나요?

    동성애로 인한 출산율 하락으로 나라는 국민이 없음으로 말미암아 없어질 수도 있다는것도 가르치나요?

    동성애 항문 성교시 항문의 파열로 인해, 지저분해지며 이로 인한 부작용도 같이 교육하나요?

    왜 한편으로 치우친 교육을 시킵니까?
    당신들의 자녀에게도 가르칠 수 있나요?

    먼저 당신의 자녀부터 가르치십시요!

  • BlogIcon SA 2015.01.06 14:41 ADDR 수정/삭제 답글

    악성바이러스는 무분별한 사상과 윤리 도덕적 관점을 인권에 포장한 당신같은 사람들이 퍼트리는 몰상식적 양심이겠지요.
    요말조말가져다 그럴싸한 문장으로 마치 거짓을 참이라 주장하는 못된 글씨기를 위해 공부하셨는지요?
    사람은 심은대로 거두는 것이지요. 무엇으로 심었기에 생각이 그릇되게 되었나요? 거짓말중 선의의 거짓말이 있다하여 거짓말을 옳은거라 가르치고 해도 무방하다 가르치고..가난과 어려움으로 빵도둑질한 아이에게 도둑질이 선한거라 가르치나요? 선처를 바라고 아이가 다시 도둑질하지 않게 가르치지요. 동성애가 성교육내용에서 정상적인거라 가르친다면 일반적 성윤리에서 벗어난 변태들도 다 인정해야지요. 변태들과 근친과 아동 성유린 등이 모두 옳은 것이 아닌 것은 역사 속에서 인간이 부정할 수 없는 한 시대의 몰락과 성적 타락이 밀접한 관련이 있었고 그 중에서 동성애는 가장 보편적으로 급속하게 성을 혼란시켜 온 주요인이지요. 의학이 병균이 활동하는 것을 막아주고 있다하여 정신적 병균까지 퍼뜨리는 것을 용납할 수 있겠습니까? 양심이 없으신 분이라 양심에 거리낌도 없이 글을 쓰셨으리라 봅니다. 그렇지 않고서야 자신이 무슨 말을 하는지도 모를리 있겠습니까?

  • BlogIcon 허정윤 2015.11.05 14:46 ADDR 수정/삭제 답글

    우연히 알게되었는데, 청소년의 엄마로써 너무 충격적이라 글 올립니다. 성적인 교제가 소중한 행복추구권으로써 나이를 불문하고 보호받아야 하는것이라면 우리나라 청소년들의 임신과 낙태. 그로인한 정신적 혼란..그부분에대해서도 해결방법을 함께 가르치시나요? 더 큰문제를 야기할 수도 있는 위험한 교육을 국가기관에서 한다고 무조건 수긍해야하는 것인가요? 성적인 호기심이 극에 달할 사춘기시기에 이러한 교육을 하다니요. 이곳에서 일하시는 분들은 딸이 있으신지요. 공무집행을 하기전에 양심적으로 내자녀가 성적 행복추구권을 위해 이성친구를 집에 데려와 함께 잠자기 원한다면 그아이의 행복할 밤을 기뻐하며 편안히 잠드실 수 있으실런지요.

  • 개새꺄 2017.03.25 08:18 ADDR 수정/삭제 답글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개새꺄

    • 씨발새꺄 2017.03.25 08:18 수정/삭제

      씨발새꺄